•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부부 한의사 일가족 4명 서울 아파트서 숨진 채 발견

  • 한의사 남편은 투신…경찰, 부검 예정
  • 기사입력 2020-02-13 18: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서울 양천경찰서는 13일 오전 8시20분 서울 양천구의 한 아파트에서 남편 A씨(35·한의사), 부인 B씨(42·한의사), 자녀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자녀는 5세 아들과 한 살배기 딸이다.

경찰은 남편이 가족을 살해한 후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보고 수사하고 있다.

경찰은 이날 오전 남편 A씨가 투신해 숨졌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뒤 사건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아파트 15층의 집을 찾았다가 내부에서 숨진 부인 B씨와 자녀를 발견했다.

발견 당시 부인과 자녀는 안방 침대 위에 반듯이 누운 모습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집 안에서 A씨가 남긴 A4용지 8장 분량의 유서도 확인했다.

A씨는 최근 한의원 운영 과정에서 채무가 늘어나 부인 B씨 등과 갈등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작은방 창문을 통해 뛰어내린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은 사망자들을 부검해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