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최지만, 홈런포 쾅!쾅! 개인통산 100타점

  • 기사입력 2019-09-12 14: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힘차게 방망이를 돌리고 있는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 [연합]

[헤럴드경제=심동열 기자] 최지만이 개인통산 100타점을 자축하는 홈런포를 두 방 쏘아올렸다.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은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방문경기에 5번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최지만은 2타수2안타 4타점 3볼넷, 통산 첫 5출루를 경기를 기록하며 만점활약을 펼쳤다. 이 중 2안타가 모두 홈런포였다.

이날 경기는 최지만과 함께 상대팀으로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1번타자로 선발출전. 국내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최지만의 첫 홈런은 경기 초반 탬파베이가 1회초 2득점하며 기세를 올렸지만, 상대 텍사스에 1회말 무려 7점을 내준 뒤 2회초 2점을 따라붙어 4-7로 뒤진 상황에서 나왔다. 주자 2명을 놓고 동점 3점포를 날리며 시즌 14호를 기록했다. 이 홈런은 개인통산 100타점을 돌파하는 것이어서 그 의미를 더했다.

최지만은 팀이 8-10으로 뒤진 9회초 솔로아치를 더하며 15호 홈런을 작성했다. 하지만 팀은 9-10 한점 차로 아쉽게 패했다.

이날 추신수도 첫 타석부터 안타를 뿜어내며 기대감을 키웠지만, 이후 타석은 삼진 2개와 함께 침묵하며 5타수1안타를 기록, 팀 승리에 만족해야 했다.

한편, 이날 양팀 모두 두자릿수 안타를 기록하며 타격전을 벌였다. 초반부터 불을 뿜은 방망이로 인해 각각 8명과 7명의 투수들이 마운드에 올랐다.

simdy1219@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