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LH, 검단신도시 상업용지 성황리 매각

  • 기사입력 2019-06-05 09: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9필지 중 18필지 평균낙찰률 160%
역세권 입지, 풍부한 배후수요 장점

[헤럴드경제=문호진 기자]LH(사장 변창흠)는지난 3일 진행된 인천 검단신도시 내 일반상업용지 19필지 입찰결과 18필지가 평균낙찰률 160%에 낙찰되는 등 업계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일반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공급한 이번 상업용지의 공급예정 금액은 3.3㎡당 평균 1313만원 이었다. 인천지하철 1호선 신설역과 서울로 진입하는 원당~태리간 도로 시점부가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 역세권 우량토지로 평가받는다.

검단신도시(1단계)는 현재까지 8개 블록, 9600여세대의 아파트분양이 완료되었고 2021년6월 이후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된다. 향후 1단계 구역은 3만3000여 가구, 신도시 전체로는 7만5000여 가구가 계획되어 있어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출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교통망 확충과 함께 지하철 및 광역도로 조기개통, 자족기능 강화, 공공시설 조기유치, 스마트시티 도입 등 검단신도시 활성화 대책에 대한 논의가 지속되고 있는 점이 이번 입찰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지난 5월에 분양한 공동주택지(2필지) 역시 다수의 건설사가 참여한 가운데 성료되는 등 관련업계에서 검단신도시의 발전가능성이 높게 평가되고 있다고 LH측은 설명했다.

한편, LH에서 분양하는 공동주택용지에 대한 건설업계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인근에 개발 중인 파주운정3지구 공동주택용지(A11, A32BL) 역시 지난달 20일 분양 결과, 청약과열 방지를 위한 신청자격 강화(85㎡이상 평형 20%이상 포함, 후분양 조건 등) 에도 불구하고 3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하반기 운정3지구 내 계획된 공동주택용지 4필지에 대한 매각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mhj@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