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대림산업, 광화문 디타워서 봄 맞이 ‘로망 마켓’ 오픈

  • 기사입력 2019-03-22 10: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광화문 디타워 내부 전경. [사진=대림산업 제공]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대림산업은 22일 서울 광화문에 위치한 디타워(D-Tower)에서 이날부터 오는 5월 6일까지 봄을 맞이해 즐길 수 있는 팝업 스토어 ‘Romance Market – 로망 마켓’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디타워는 레스토랑, 카페, Pub, 리테일샵 등이 입점한 복합 문화 플랫폼인 ‘replace 광화문’과 오피스 공간이 어우러진 도심형 복합타워다.

로망 마켓은 디타워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 트렌디하고 감성적인 아이템을 판매하는 팝업 스토어로 구성됐다. 총 8개의 브랜드가 2개 차수로 나뉘어 셀러로 참여한다.

1차 ‘로망 마켓’ (3월22일~4월14일)은 디자이너 액세서리 브랜드 ‘클레버9’, 미국 캔들 시장 점유율 1위인 ‘양키캔들’, 누적 120만개 이상이 팔린 리얼 젤네일 스트립 ‘글로시 블러섬’과 디뮤지엄, 대림미술관 및 구슬모아당구장의 아트상품을 판매하는 ‘굿즈모아마트’로 구성된다. 2차 마켓(4월14일~5월6일)에는 가정의 달을 맞아 국내 최초 담금주 KIT ‘살룻’을 비롯, 꽃과 식물로 일상을 아름답게 꾸며주는 ‘디어먼트’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디타워는 방문객들을 위한 이색적인 포토존 공간도 마련했다. 1층 야외통로인 아치길에 로맨틱한 대형 플라워 월을 설치해 오가는 이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디타워 관계자는 “설레는 봄을 맞아 디타워를 방문하는 고객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먹고, 쉬고, 즐기며 광화문에서 특별한 경험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마켓의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