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자체
  • 안양시, 공동주택 노후시설 보수비 71억 지원

  • 기사입력 2019-01-22 18: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안양)=박정규 기자]안양시(시장 최대호)가 공동주택 노후시설 보수비로 65개 단지에 71억원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대상은 하자보수기간을 넘긴 20세대 이상 공동주택의 공용시설로서 노후급수관(공용배관) 개량지원은 준공 후 20년 이상, 노후승강기 교체는 설치 후 15년이 경과된 경우다.

시는 노후급수관 개량에 대해 세대당 공사비의 80%선에서 최대 50만원까지 지원한다. 승강기교체는 비용의 40%이내에서 대당 최대 2000만원까지 보조해준다.
[사진=안양시청 전경]
[사진=안양시청 전경]

주 두로와 가로․보안등, 경로당 및 어린이놀이터, 주차장과 자전거주차시설, 운동시설, 벤치, 에너지절약 및 절수시설, 범죄예방용 CCTV 등을 보수 또는 설치하는데도 가능하다.

시는 지난해 8월 신청을 받아 65개 지원대상 아파트를 선정, 이달 11일 단지 관리소장과 입주자대표회장 등이 참석한‘2019년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사업’설명회를 열어 사업진행에 따른 제출서류와 입찰공고 및 사업자선정 등을 안내했다.

fob140@heraldcorp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