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기사
  • 복면가왕 ‘포도’ 소이…그때 그시절 걸그룹 ‘티티마’ 아시나요?

  • 기사입력 2016-08-28 10: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MBC ‘일밤 복면가왕’에서 포도로 출연한 소이의 과거가 화제다. 그룹 티티마에서 연기자로 변신한 그의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소이는 21일 방송한 ‘복면가왕’에서 ‘신명난다 에헤라디오’에게 도전장을 내민 복면가수 가운데 하나로 무대에 섰다.

‘목구멍이 포도청’ 가면을 쓴 소이는 1라운드 두 번째 무대에 올라 ‘참 외롭다’와 하울&제이의 ‘사랑인가요’를 선곡해 애틋한 남녀의 감정을 노래했다. 판정단은 “CD 음원 같다”며 호평했다. ‘포도’의 정체는 데뷔 18년차 가수 겸 배우 소이였다.


티티마는 1999년 1집 ‘인 더 씨(in the sea)로 데뷔한 5인조 걸그룹이다. 당시 여자 NRG로 불리며 큰 인기를 누렸다. 특히 국내보다 중국에서 팬층이 두꺼웠다. 잡지모델 출신으로 이름을 알린 강세미를 비롯해 중국어에 능한 소이가 주축이었다.

소이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해이(Hey)가 언니로, 조규찬이 형부다. 이날 시청자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댓글을 통해 “목소리에 반했다”, “다시 가수로 나오면 좋겠다”, “외모도 목소리도 방부제”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