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뺑소니혐의 우종완 심경고백 “마음이 아프다”

  • 기사입력 2012-03-20 01: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뺑소니혐의로 재판 중인 우종완이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지난 19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우종완은 지난해 12월 15일 오전 1시 50분께 강남구 대치동에서 자신의 아우디 승용차 운전 중 택시 뒷범퍼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를 받았다.

이에 대해 우종완은 지난 19일 한 매체와의 전화통화에서 “너무 깊이 반성하고 있다. 제가 저지른 일에 대해선 인정하고 반성한다. 마음이 아프다”고 말하며 현재 심경을 표현했다.



당시 택시에 타고 있던 승객과 택시 운전자는 각각 2주, 10일에 해당하는 상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우종완은 3월 28일 판결이 선고될 예정이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