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원빈 vs 현빈…스마트TV‘빈’의 대결

  • LG·삼성전자 모델 선정
  • 기사입력 2011-02-10 14: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해 가전업계 최대 격전지 중 하나인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스마트TV 대결이 본격화됐다.

초고화질에다가 다양한 콘텐츠를 내세운 ‘명품 TV’의 수요몰이가 시작됐다. 일단 톱 모델을 활용한 광고전이 불을 뿜는다.

LG전자는 10일부터 인기배우 원빈을 모델로 한 지상파와 케이블 채널 방송CF<왼쪽>를 내보낸다. 삼성전자는 앞서 현빈을 모델<오른쪽>로 발탁했다. 스마트TV 경쟁에 ‘빈 對 빈’의 대결이 시작된 셈이다.

원빈은 최근 영화 ‘아저씨’에서 최강 액션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고, 현빈은 드라마 시크릿가든 열연과 해병대 지원으로 좋은 이미지를 쌓아 이들의 안방극장 각인의 깊이는 스마트TV 흥행 성적과 직결되게 됐다.

LG전자 광고는 원빈이 ‘매직모션 리모콘’을 사용해 영화와 인터넷, 애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콘텐츠를 자유롭게 즐기는 모습을 빠르고 역동적인 액션 연기로 표현했다. 삼성전자는 드라마 속에서 보여 준 현빈의 이미지가 자사 스마트TV의 ‘명품 TV’ 이미지를 잘 대변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제품 기술력이 승패를 가름하겠지만 카리스마 대 명품 이미지 대결도 볼 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상 기자/ys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