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밸런타인데이 ‘입맞춤’

  • 기사입력 2011-02-09 09: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부활·요조·김형중·변재원…다채로운 콘서트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온 2월 14일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달콤하고 사랑스러운 콘서트들이 이번주 말 사랑에 푹 빠진 ‘연인’ 관객들을 초대한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감미로운 목소리와 특별한 이벤트, 색다른 화음을 만나볼 수 있다. 달콤한 프러포즈, 특별한 사랑 고백이 필요하다면 ‘밸런타인 데이’ 콘서트를 챙겨보는 것은 어떨까.


올해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열리는 콘서트의 특징은 ‘입맞춤’이라 할 수 있다.

27년차 선배 부활과 5년차 후배 요조가 만나 특별한 ‘화음’을 만들어내고, ‘토이’라는 이름으로 노래를 부른 김연우 김형중 변재원 세 사람도 함께 입을 맞춘다. 또 감미로운 목소리로 여심을 사로잡은 가수 리치는 신인답지 않은 매력의 소유자 에이블과 호흡을 맞춰 로맨틱한 밸런타인데이 콘서트를 완성할 계획이다.

먼저 부활과 요조는 12~13일 서울 양재동 한전아트센터에서 ‘부활+요조, Rocking하고 Sweet한 밸런타인데이 콘서트’를 개최한다.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음악적 만남을 모색하고 후배 뮤지션과의 음악적 교류를 통해 폭넓은 활동을 선보이고자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선보인 부활은 “이번 공연은, 서로에 대한 진솔한 고백과도 같은 시간이 될 것”라고 전했다. 부활은 이후 3월 화이트데이 콘서트에는 남성 2인조 모던록 밴드 ‘짙은’과 함께 공연할 예정이다.


1인 프로듀서 그룹인 토이의 보컬리스트 출신이라는 공통점을 가진 김연우, 김형중, 변재원은 ‘프렌즈’라는 이름으로 11일부터 14일까지 서울 동숭동 동덕여대 공연예술센터에서 콘서트를 연다. 디지털 싱글앨범 ‘아임 유어 프렌드’를 발표하기도 했던 세 사람은 이번 콘서트에서 세 명의 솔로곡들과 토이의 감미로운 노래들로 꾸밀 계획이다.

3년 연속 밸런타인 데이 콘서트를 여는 리치는 12일 숙명여대 아트센터에서 두 차례에 걸쳐 ‘리치월드와 에이블의 세 번째 프러포즈 ’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는 기존 콘서트와 달리 리치가 직접 프로듀싱한 실력파 R&B그룹 에이블이 참여해 뛰어난 가창력과 숨겨진 음악적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별한 콘서트인 만큼 연인들을 위한 달콤한 프러포즈 이벤트가 마련돼 있으며, 에이블이 선보이는 리치의 대표곡 ‘사랑해 이말밖에’의 새로운 리메이크 버전이 공개된다.


슈퍼주니어의 발라드 유닛인 ‘K.R.Y(규현, 려욱, 예성)’도 유닛으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11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슈퍼 주니어 K.R.Y 더 1ST 콘서트’에서는 슈퍼주니어 앨범 수록곡들은 물론 각종 OST 수록곡들을 선보인다.

이밖에도 실력파 솔로 가수들의 공연도 마련됐다. 가수 나비는 데뷔 3년 만에 11~13일 서울 홍대앞 상상마당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고, 최근 ‘괜찮아, 아빠딸’ OST 수록곡 ‘바보랍니다’로 인기를 모은 나윤권도 13일 서울 능동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두 차례에 걸쳐 ‘나윤권 콘서트-밸런타인 데이’를 연다.

홍동희 기자/ mysta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