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파 이스트 무브먼트’ 3월 내한공연

  • 기사입력 2011-02-08 11: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재미동포 멤버 2명 주축

빌보드 차트 1위 등 돌풍


한국계가 주축인 미국 힙합그룹 ‘파 이스트 무브먼트(Far East Movement)’가 오는 3월 19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호텔 비스타홀에서 내한공연을 한다. 지난 2007년 3월 내한해 힙합파티 형식의 쇼케이스를 열고 홍대 인근 클럽과 라이브카페 등지에서 소규모 공연을 한 적이 있으나 대규모 콘서트를 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파 이스트 무브먼트’는 재미교포인 제이 스플리프(한국명 정재원), 프로그레스(한국명 노지환)와 일본ㆍ중국계 미국인 케브 니시, 필리핀계 미국인 DJ버맨으로 이뤄진 4인조 그룹으로, 지난해 10월 싱글곡 ‘라이크 어 지 식스(Like A G6)’로 빌보드 싱글차트 1위에 올라 3주간 정상을 지키는 등 미국 팝음악계에 아시아 돌풍을 일으켜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이들은 로스앤젤레스의 한 고등학교에 다닐 때 만나 그룹을 결성했으며 뮤직비디오에 한국어 간판의 식당과 소주를 마시는 장면을 등장시키는 등 한국계로서의 정체성을 공공연히 드러내 눈길을 끌기도 했다. LA를 중심으로 활동하던 ‘파 이스트 무브먼트’는 2006년 영화 ‘패스트 & 퓨리어스: 도쿄 드리프트’의 OST에 참여해 유명세를 타기 시작해 유니버설뮤직그룹 계열의 대형 음반사인 ‘체리트리ㆍ인터스코프’와 계약 후 지난해 메이저 무대에 화려하게 데뷔했다. 홍동희 기자/mystar@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