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롯데렌터카 W지투어 3차 대회 18일 개최

  • 기사입력 2018-05-17 12: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W지투어 2차 우승자인 정선아(왼쪽)와 1차 우승자인 한지민이 3차에서 격돌한다. [사진=골프존]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올해 시뮬레이션 골프 투어의 강자인 정선아(27), 한지민(20)이 2018롯데렌터카W지투어(GTOUR) 정규투어 3차 대회(총상금 7천만 원)에서 격돌한다.

골프존은 18~19일 양일간 대전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제주도 서귀포의 테디밸리CC 코스를 대상으로 대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우승 상금 1500만 원의 후보는 지난 2차 대회 우승자인 정선아와 1차 대회 우승자인 한지민, 맏언니 대열에서 선전하고 있는 유재희(44)등이다.

W지투어 3차 대회는 예선을 거쳐 결선 1라운드 66명(시드권자 30명, 예선통과자 36명), 2라운드 45명(21명 컷오프)의 선수들이 이틀간 승부를 벌이게 된다. 경기 순위는 결선 1, 2라운드 스트로크 성적을 합산해 결정하고, 3인플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갤러리를 대상으로 한 현장이벤트도 진행된다. 시상식 종료 후 추첨을 통해 100만 원 상당의 의류관리기인 스타일러, 고급 와인 등 경품을 증정한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