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itM] 美증시, 코로나 백신 기대에도 약세…다우, 0.38%↓

  • S&P500도 0.80% 하락…나스닥, 1.69% 급락
  • 기사입력 2020-08-12 06: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기대 등에도 기술주가 비교적 큰 폭으로 하락하며 전체적으로 약세 흐름을 나타냈다.

1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04.53포인트(0.38%) 내린 2만7686.9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도 전날보다 26.78포인트(0.80%) 하락한 3333.69에, 기술주가 많은 나스닥 역시 185.53포인트(1.69%) 떨어진 1만782.82에 장을 마감했다.

주식시장은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과 주요 경제 지표, 미국의 부양책 논의 등에 주목했다.

코로나19 백신 기대와 양호한 경제 지표, 부양책 등 경제 상황의 개선을 기대할 수 있는 요인들이 이날 복합적으로 부각됐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러시아가 세계 최초로 코로나19 백신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관련 소식이 투자자들 사이 백신 개발 경쟁에 대한 낙관론을 유발했다고 CNBC는 분석했다.

다만 이 백신은 아직 3차 임상시험을 거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는 백신 등록 이후 3차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때문에 백신이 정말 효과가 있고 안전한 것인지에 대한 의구심은 여전한 상황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관련해 브리핑할 것으로 예상된다는 소식이 나온 점도 기대를 부쳤다.

여기에 존스홉킨스대학 집계에 따르면 전일 미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5만명 아래 수준에 머물렀다. 이틀 연속 5만명 이하로 최근의 확산 둔화 추세가 유지됐다.

주요 경제 지표도 양호했다. 독일 민간 경제연구소인 유럽경제연구센터(ZEW)는 8월 경기기대지수가 71.5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예상 54.5를 크게 상회했다.

미 노동부는 7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전월 대비 0.6%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전문가 예상치 0.3% 상승을 큰 폭 상회했다.

음식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 PPI도 전월 대비 0.5% 올라, 시장 예상 0.1% 상승보다훨씬 높았다. 물가 상승은 코로나19에 따른 침체 이후 경제가 회복되는 중이라는 기대를자극하는 요인이다.

미국의 부양책과 관련해서는 기대와 우려가 뒤섞인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실업보험 지원 연장과 급여세 납부 유예 등의 행정조치를 한 이후 의회가 결국 합의할 것이라는 시장 기대가 다소 커진 상황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소득세나 양도소득세 인하를 매우 진지하게 검토 중이라고 하는 등 추가 감세 의중도 내비쳤다.

다만 민주당과의 부양책 협상에 진전이 있다는 이렇다 할 소식은 나오지 않고 있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민주당의 요구가 너무 많고, 상당 부분은 코로나19 위기와 관련도 없다고 하는 등 비판을 이어갔다.

일각에서는 부양책 협상의 교착 상태가 길어질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된다.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조치가 시행된다고 하더라도, 전체 부양책 합의가 안 된다면 경제 회복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상황이다.

증시 전문가들은 미국 부양책 협상 상황에 주가가 민감하게 반응할 것으로 예상했다. 인터미디에이트 캐피털 그룹의 니콜라스 브룩스 경제 연구 담당 대표는 “미국 재정 부양책이 시장의 긍정적인 모멘텀을 유지하기 위해 매우 중요하다”면서 “시장은 의회가 결국 합의할 것으로, 현재 ‘벼랑 끝 전술’이 이뤄지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만약 합의가 없다면, 시장은 매우 빠르게 조정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gre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