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LH, 1호선 덕계역세권 양주 회천지구 공동주택용지 공급

  • 기사입력 2019-05-20 08: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TX-C노선 계획 등으로 서울 접근성 탁월

[헤럴드경제=문호진 기자]LH(사장 변창흠)는 경기도 양주 회천지구 내 공동주택 3필지(109천㎡, 1701억원)를 공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공동주택용지의 필지당 면적은 28천~50천㎡, 공급예정가격은 460억~739억원 수준이며, 용적률 150~190%로 424~941가구를 건축할 수 있다.

회천지구는 지하철 1호선으로 지구 전체가 연결되는 편리한 교통망을 자랑하는데, 착공을 앞둔 GTX-C노선(예타통과) 개통 시 서울 삼성역까지 20분대 진입이 가능하고 국도3호선 대체우회도로 및 구리-포천 고속도로 이용 시 잠실까지 30분대 진입이 가능해 서울 접근성과 광역교통망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 공급하는 공동주택용지는 1호선 덕계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한 초역세권에 위치하여 더욱 메리트가 있다고 LH측은 설명했다.

기반시설 역시 지구와 연접한 국도 3호선을 따라 갖춰져 있고(병원‧대형마트 등), 지구 내 청담천‧덕계천이 수변공간으로 조성되는 등 주거환경 역시 쾌적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급토지의 신청은 LH청약센터(http://apply.lh.or.kr)를 통해 가능하며 6월 10일 추첨신청, 11일 추첨, 19일 계약체결 예정이다. 

mhj@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