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홍석천 “靑 자영업자 초청에 ‘명단 제외’ 통보…아쉬워”

  • 기사입력 2019-02-16 08: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홍석천이 14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자영업·소상공인과의 대화’에 참석하지 못해 아쉽다고 밝혔다.

홍석천은 14일 인스타그램에 “2주 전쯤 (자영업·소상공인과의 대화) 행사에 초정 받아 스케줄을 빼놓고 기다리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초청명단에서 내 이름이 빠졌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행사 규모를 축소하면서 초청인원도 대거 줄였다는 게 청와대 측 설명”이라고 밝혔다.

이어 “17년 동안 외식업을 하면서 느끼고 배운 것, 골목상권 살리기, 자영업자·소상공인과 건물주의 상생방안 등에 대한 생각을 정리하고 있었는데 참 아쉽다. 대통령님께 내 아이디어를 딱 5분만이라도 말씀 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홍석천은 그러면서 “나는 그저 내 자리에서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하기 위해 분투해야겠다. 소상공인 자영업자들 힙냅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150여명과 간담회와 오찬을 함께 했다. 이날 자영업자들은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에 불만을 토로했다. 그러나 정부는 소득주도성장의 한 축이 되는 최저임금 인상을 철회할 수 없다는 확고한 입장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오찬 마무리 발언에서 “정부가 노력을 많이 하고 있지만, 여전히 현장에는 아직도 어려움이 많다는 것을 잘 알 수 있는 그런 기회였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