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박지원, 황교안 한국당 입당에…“대국민 사과 우선돼야”

  • 기사입력 2019-01-12 16: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12일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유한국당 입당 의사를 밝힌 것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황교안 전 대통령 권한대행, 전 국무총리, 전 법무장관은 박근혜 국정농단의 실질적 책임있는 종범 수준”이라며 “그가 정치를 한다는 것은 선택 문제이나 최소한 처절한 반성과 대국민 사과가 우선돼야 한다”고 일갈했다.

그는 “설마가 사실로 나타날 때 우리를 슬프게도 한다”며 “법적 책임은 피해갔다고 할 망정 정치적 도의적 책임은 실로 국민과 역사 앞에 막중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박 의원은 황 전 총리의 전당대회 출마 가능성과 관련해선 “더욱이 시대착오적인 친박 TK의 지원을 받아 한국당 대표경선에 출마한다는 보도에는 그의 인격도 의심하게 한다”며 “시대가 요구하는 최소한의 도리가 그에게 필요로 한다”고 비판했다.

김용태 한국당 사무총장은 11일 “황 전 총리가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에게 먼저 만나자고 요청해 두 사람이 오늘 만났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황 전 총리는 김 위원장에게 한국당에 입당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