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법원
  • 軍 입대 피하려…온몸에 문신 새긴 20대, 집유

  • 기사입력 2018-12-06 18: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군 현역입대를 피하기 위해 자신의 몸 전체에 문신을 새긴 20대 남성이 징역형에 처해졌다.

6일 대구지법 형사5단독(이창열 부장판사)은 군대에 가지 않으려고 몸에 문신을 새긴 혐의(병역법 위반)로 기소된 A(25)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하고 집행2년 유예했다. 덧붙여 160시간 사회봉사를 명했다.

A씨는 10대 초반인 2006년부터 문신을 하기 시작했다. 이후 2012년 병역판정검사에서 2급 현역 판정을 받은 뒤에도 몸 전체에 계속 문신을 새겼다.

결국 A씨는 2017년 병역판정 재검사에서 온몸 문신을 이유로 사회복무요원 소집 대상 판정을 받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병역의무를 감면받기 위해 범행해 죄질이 불량하고 결과적으로 현역 복무를 하지 않게 돼 병역의무를 성실히 수행하는 다수 젊은이와 형평을 고려할 때 엄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범행을 대체로 인정하고 병역의무를 완전히 면제받은 것이 아니고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해야 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사진=연합뉴스]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