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부선 “품격있는 사람이 정치인 돼야”…이재명 우회 비판

  • 기사입력 2018-06-15 14: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을 우회 비판했다.

김부선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나는 거짓말쟁이가 아니라는 것을 밝히고 싶었고 품격있는 사람이 정치인이 되길 바랄 뿐이다”라는 글을 남겼다.

김부선은 “원하든 원하지 않든 간에 우리는 서로서로 연결되어 있다. 그래서 나 혼자만 따로 행복해지는 것은 생각할 수도 없다”라는 달라이 라마의 명언이 적힌 캘리그래피 이미지를 게재했다.

이는 6·13 지방선거 전, 스캔들 의혹을 두고 이 당선인과 공방을 펼쳤던 것에 대한 소회를 에둘러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김부선은 지난 2010년과 2016년 이재명 당선인과의 관계를 밝혔다가 번복한 바 있다.

이번 지방선거를 앞두고 이 지사에 대한 네거티브 공세 차원에서 상대 후보 진영에서 김 씨와의 스캔들을 거론하자 김 씨는 방송출연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등을 통해 이 지사에게 진실을 밝힐 것을 재차 요구했다.

선거 전인 10일 김부선은 KBS ‘9시 뉴스’에 출연해 “(이 당선인과의 스캔들이) 거짓이면 저는 천벌받을 것이고 당장 구속돼도 어쩔 수 없다. 내가 살아있는 증인이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이에 대해 이 후보는 “(스캔들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라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또한 14일 경기도지사로 당선된 이 당선인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부선 스캔들’을 언급한 누리꾼의 댓글에 “사실이 아닙니다. 그걸로 충분하지 않나요?”라고 답글을 달며 스캔들 의혹을 재차 부인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