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경배 회장 “아모레퍼시픽 본사, 세상을 변화시키는 美의 전당으로”

  • 기사입력 2018-06-15 13: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본사 준공 기념식 개최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건물 준공을 기념한 내부 행사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오랜 기간 본사 중건을 위해 노고와 열정을 아끼지 않은 그룹 임직원과 사외 관계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기 위해 400여명을 초청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15일 본사 준공식 기념식을 갖고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했다. 사진 맨 왼쪽부터 안세홍 아모레퍼시픽 사장, 유금례 아모레 카운셀러 대표, 이능희 아모레퍼시픽 원로임원 대표, 이니스프리 모델 윤아, 성장현 용산구청장, 박원순 서울시장,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 데이비드 치퍼필드,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 라네즈옴므 모델 박서준,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유군하 건원엔지니어링 사장, 윤세한 해안건축 대표, 배동현 아모레퍼시픽그룹 사장. [제공=아모레퍼시픽그룹]

1층 정문에서 테이프 커팅식 이후 2층 대강당에서 이어진 본 행사에서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설계를 맡은 데이비드 치퍼필드 건축사무소(David Chipperfield Architects), 시공사 현대건설, 감리사 건원엔지니어링 등 대표 3인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기념식에서 “아모레퍼시픽 본사는 남다른 창의성과 긴밀한 팀워크로 그 어느 곳보다 생동하는 ‘행복한 일터’가 되어 세상을 아름답고 건강하게 변화시키기 위한 소명의 길을 밝혀줄 곳”이라며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아름다움인 아시안 뷰티(Asian Beauty)로 전 세계 고객들과 소통하는 거대한 구심점이자 세상을 더욱 아름답고 건강하게 변화시켜 나가는 ‘미(美)의 전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건축가 데이비드 치퍼필드는 “원대한 꿈과 가치를 품고 있는 아모레퍼시픽 본사를 마무리할 수 있었던 것은 많은 사람들이 하나의 목표를 가지고 함께 모여 노력한 결과”라며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과 아모레퍼시픽 임직원, 여러 협력사 덕분에 원대한 기업을 향한 회사의 비전, 그리고 사회에 대한 헌신을 담은 아모레퍼시픽의 가치를 나타내는 본사를 중건할 수 있었다”고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창업자를 기리는 의미에서 ‘아모레퍼시픽 장원(粧源)’으로 건물 이름에 서성환 선대회장의 아호를 담고 이를 기념해 정육면체의 본사와 닮은 중건기비를 공개했다.

choigo@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