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비건스타일 ‘야채간장’ 무·고추냉이 휘휘 저은 여름맞이‘메밀소바’

  • 기사입력 2018-06-07 11: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벌써 6월입니다. 무더위가 연일 기승을 부리는 요즘 특히 생각나는 메뉴가 있죠. 바로 ‘메밀 소바’입니다. 차가운 간장 국물에 무와 파, 고추냉이를 넣고 휘휘 저은 후 메밀국수를 살짝 적셔서 먹으면 무릉도원이 따로 없습니다. 찾는 사람이 많아지면서 식당 여름철 특선 메뉴로 반짝 등장한 모습을 부쩍 많이 보실 수 있을 겁니다.

사실 정제곡물인 밀이 아닌 통곡물 메밀을 사용한 메밀 소바는 ‘다이어트’에 좋은 음식입니다. 하지만 마트에서 유통되는 일부 시판 인스턴트 메밀국수의 경우 메밀의 함유량이 적고 밀가루와 첨가물을 혼합했기 때문에 자칫 라면의 칼로리를 훌쩍 넘어서기도 합니다.

오늘 저희는 건강을 위해 오직 자연의 식재료만으로 메밀소바를 만들어봤습니다. 천연당으로 만든 생강분말 ‘진저슈가’, 표고버섯ㆍ다시마ㆍ마늘ㆍ생강ㆍ양파 등의 채소를 우려낸 물로 만들어 더욱 건강한 비건 스타일 ‘야채간장’을 활용했습니다. 메밀 소바의 가장 큰 장점, 짧은 시간에 손쉽게 만들 수 있다는 것입니다. 아침 식단으로 가볍게 즐기실 수 있겠네요.


▶메밀소바 레시피

<재료>

야채간장 ½ 컵

설탕(진저슈가) 1 테이블스푼

물 ½ 컵

삶은 메밀소바 면 1컵

파·고추냉이·김가루·검은깨 약간량


1. 빈 그릇에 물 ½ 컵을 넣어줍니다.

*조리예에서는 ‘다시(dashi) 국물’을 활용했습니다. 다시 국물은 다시마·멸치 등을 삶아 우려낸 국물을 뜻하는데 비건으로 드시기 위해서는 물을 활용해주세요.

2. 야채간장 ½ 컵을 넣어줍니다.

3. 설탕을 넣어줍니다. 오늘은 생강으로 만든 진저슈가를 넣었습니다.

4. 1~3에서 넣은 재료들을 저어줍니다.

5. 삶은 메밀 소바 면을 큰 접시에 담고 그 위에 4 에서 만든 소바 국물을 뿌려줍니다.

6. 고추냉이(와사비), 파, 김가루를 올려줍니다.

7. 나무로 된 젓가락을 이용해서 시원하게 즐기세요!

김태영 기자/tedkim03@ 사진=이경섭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