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미래에셋대우, KT와 AIㆍ음성인식 기반 금융서비스 공동개발

  • 기사입력 2017-04-05 15: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문영규 기자]미래에셋대우가 KT와 인공지능(AI), 음성인식을 활용한 금융서비스를 함께 개발해 서비스한다.

미래에셋대우는 5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금융서비스 공동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과 임헌문 KT 사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미래에셋대우]

최현만 수석부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체결로 미래에셋대우는 인공지능과 음성인식 기반의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선보이고 고객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채널들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국내1등 증권사로서 신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금융의 디지털혁신을 이뤄나가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임헌문 KT Mass총괄 사장은 “양사간 협력을 통해 금융분야에서도 지금까지 없었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만들어갈 것”이라며, “KT의 차별화된 유무선 네트워크 인프라와 20년 가까이 쌓아온 인공지능 기술, 빅데이터 역량이 집약된 기가지니를 기반으로 다양한 영역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혁신적인 고객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미래에셋대우는 이번 협약을 통해 KT ‘기가지니’를 이용한 인공지능과 음성인식 기반의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주가 및 지수조회, 시황정보, 종목 및 금융상품 추천 등이 먼저 제공되며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와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고객편의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미래에셋대우는 국내 증권사 최초로 디지털금융부문을 별도 독립부문으로 설립했다. 디지털금융부문은 3개 본부와 9개 팀으로 구성돼있으며 이번 전략적 제휴를 추진했다.

디지털금융부문 내에는 국내 증권사 최초로 신기술 연구 및 도입을 목적으로 하는 이노베이션랩(Lab)팀과 데이터 분석 및 활용을 담당하는 빅데이터팀이 별도 조직으로 꾸려졌다.

yg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