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문재인, “대권, 잠룡이란 말 쓰지 말자”

  • 기사입력 2012-04-25 08: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대선 출마 선언이 임박한 문재인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이 대선주자를 지칭하는 대권이나 잠룡이란 표현을 쓰지 말자고 제안했다.

문 고문은 지난 24일 자신의 트위터에 “대권,잠룡....이런 표현,이제 안쓰면 좋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대통령을 국민 위에 군림하는 제왕처럼 생각하는 권위주의적 표현 아닌가요?제가 잠룡으로 지칭되니 민망합니다.대통령 마음대로 해도 되는 것 같은 사고방식이 그런 표현에서 생기는 것 아닐까요?”라고 밝혔다.

문 고문은 또 노무현재단 이사장 자리에서 사퇴한 것과 관련, “사퇴시기와 이유는 일부 언론보도와 다릅니다.후임자가 정해지지 않아 직무를 계속하고 있지만 예비후보자때 이미 사퇴했고,탈노무현이 아니라 재단에 누가 되지 않으려고 서울시장출마때 사퇴했던 전임 이사장의 선례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