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통합’ 떼는 진보당, 내달 13일 새출발

  • 기사입력 2012-04-24 11: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각종 부정 선거 의혹으로 위기에 몰린 통합진보당이 24일 당명을 ‘진보당’으로 바꾸기로 했다.

통합진보당은 이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당헌 및 강령 개정 초안을 발표했다.

당헌 개정 초안 1조는 당명을 ‘진보당’으로 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진보당’이라는 명칭은 애초 진보신당이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등록한 약칭이어서 통합진보당이 쓸 수 없었으나, 진보신당이 19대 총선에서 당 지지율 2%를 넘지 못해 정당 등록이 취소되면서 통합진보당이 이 당명을 쓸 수 있게 됐다.

통합진보당은 종북 논란을 불러온 대북 정책과 관련해서는 주한미군 철수, 종속적 한ㆍ미 동맹 해체, 자주적 평화통일 추구 등 기존의 과도기적 강령을 그대로 이어받아 대북 기조에 큰 변화가 없을 것임을 시사했다.

또 진보적 민주정치를 실현하기 위해 독일식 정당명부 비례대표제를 도입하고, 친일행위에 대한 역사적 심판을 확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초안은 국가기간산업 민영화 추진 중단과 독점재벌 중심 경제 체제 해체 등을 통해 민생 중심 자립 경제 체제를 실현한다는 내용과 최저임금 현실화, 여성할당제 확대 등 복지 공동체와 평등사회 구현 방안 등도 담고 있다. 통합진보당은 당헌 및 강령 개정안을 다음달 13일에 열리는 중앙위원회를 통해 확정한다.


<김윤희 기자>
/wor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