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삼성, 전역장교 별도 공채 13년만에 부활

  • 기사입력 2011-06-07 15: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이 1998년 외환위기 이후 중단했던 전역장교 별도 공채를 13년 만에 다시 진행하게 됐다.

삼성 14개 계열사는 전역했거나 이달 내지는 다음달 전역 예정인 학생군사교육단(ROTC), 학사장교, 육군사관학교 출신 등 장교들을 대상으로 250여명의 3급 신입직원을 선발하기로 하고, 공개 채용을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전역장교 별도 공채를 진행중인 계열사는 삼성전자와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코닝정밀소재,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테크윈, 삼성토탈, 삼성정밀화학, 삼성물산(건설), 제일모직, 삼성에버랜드, 호텔신라, 에스원 등이다.

삼성은 지난달 12일부터 16일까지 지원서를 일괄 접수해 삼성직무적성검사(SSAT)를 치렀다. 계열사별 면접 전형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정할 예정이다.

삼성 관계자는 “외환위기 전에는 장교 임관 예정자를 뽑아 파견 형식으로 군에 보낸 후 제대하면 소속사에 복귀시키는 형태로 채용을 진행했다”며 “장교 출신은 리더십과 책임감이 강해 계열사들이 선호하는데 제대 시점이 6월이나 7월이어서 별도로 전형 시기를 조정한 것”이라고 전했다.



김영상 기자/ys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