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에너지
  • GS EPS, 충남 당진에 LNG 복합화력발전소 착공

  • 기사입력 2011-04-19 11: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S그룹 계열 발전사인 GS EPS가 19일 오전 충남 당진군 송악읍에서 액화천연가스(LNG) 복합화력발전소 3호기를 착공했다.

GS EPS는 군내 부곡산업단지에서 운영 중인 500㎿급 LNG복합화력발전소 1, 2호기에 이어 이날 400㎿급 3호기를 추가로 건설하게 됐다. 400㎿급은 성남시 분당구 인구 수준인 약 44만명이 사용할 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3호기는 모두 4600억원을 투자해 오는 2013년 8월 준공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발전기에는 발전효율이 60% 이상(LHV)인 독일 지멘스의 ‘H-클래스’ 가스터빈이 국내 처음으로 시공된다. 발전기효율의 척도인 LHV(저위발열량 기준)가 기존 설비는 55~57% 이상이며, 같은 양의 연료를 투입했을 때 60% 이상급이 더 많은 전력을 생산한다는 의미다. 때문에 3호기는 기존 복합화력발전설비보다 연료 사용량을 대폭 줄여 온실가스 감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GS EPS는 이번 3호기 건설과 해외 발전 프로젝트 진출, 신재생에너지 사업 등에 올해 2000억원을 비롯해 2014년까지 약 8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착공식에는 허창수 GS회장, 허동수 GS칼텍스 회장, 서경석 ㈜GS 부회장, 이완경 GS EPS 사장 등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완경 사장은 “한국의 대표적인 발전사업자로 성장해 나갈 것이며, 3호기 발전소는 기후변화 문제가 글로벌 이슈로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화함으로써 향후 기후변화 시대에도 대비하는 친환경 발전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GS EPS는 중국 산둥성 더저우시 핑위안현 경제개발구에 30㎿급 바이오매스 발전소를 짓기로 하는 등 민간발전사업자 최초로 해외에 진출했다.

<한지숙 기자 @hemhaw75>

js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