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상계뉴타운에 최고 46층 랜드마크 들어선다

  • 기사입력 2011-03-16 17: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노원구 상계뉴타운이 용적률 상향 조정을 통해 최고 46층 높이의 주거단지로 개발된다. 또 기존 계획보다 1000가구 이상이 늘어난 가운데 이 중 역세권 시프트 446가구가 들어선다.

노원구는 층수 및 용적률이 상향된 상계 4ㆍ5ㆍ6구역 촉진계획변경안이 서울시 도시재정비 위원회 자문을 통과했다고 16일 밝혔다.

변경안에 따르면 4구역 용적률은 기존 239%에서 280%로, 5구역은 243%에서 376%로, 6구역은 295%에서 365%로 각각 상향조정됐다.

이에 따라 최고 층수도 4구역은 25층→31층, 5구역 30층→39층, 6구역 40층→46층으로 올라간다. 용적률과 층수가 증가하면서 더 많은 주택을 지을 수 있게 돼 사업성이 향상된 셈이다.

실제 이들 세 개 구역은 기존 2717가구에서 3899가구로 1182가구가 늘어난다. 나아가 상계뉴타운은 상계역과 당고개역세권 내에 위치해 있어 늘어난 용적률의 절반을 역세권 시프트로 짓기로 했다. 이에 늘어난 가구수 중 446가구는 역세권 시프트로 채워진다. 


이와 함께 노원구 상계동과 경기도 남양주시 덕송리를 잇는 왕복 4차로 도로사업을 2013년 완공목표로 올 하반기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그동안 상계동과 남양주시를 잇는 덕능고개길이 굴곡이 심하고 좁아(2차로) 이용하기 불편했는데, 상계동과 별내면을 연결하는 2.4㎞구간의 신설도로로 이 지역 교통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현재 상계 2ㆍ4ㆍ5ㆍ6구역은 조합설립인가 및 시공회사 선정을 마쳤고, 상계 1ㆍ3구역은 추진위원회 승인이후 조합설립인가를 준비중이다.

상계뉴타운은 지난 2005년 12월 노원구 상계3ㆍ4동 일대 64만7578㎡를 총 6개 구역으로 나뉘어 3차 뉴타운으로 지정됐다.

<정태일 기자@ndisbegin>

killpas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