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투자일반
  • 내달 1만5천여가구, 4개월만에 최대 청약시장 열린다

  • 기사입력 2011-02-15 07: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 분양시장 최대 분수령이 될 3월에 1만5000여가구의 일반 분양 물량이 쏟아진다. 공공택지 지구와 왕십리뉴타운 등 투자유망 단지도 대거 분양을 준비중이어서 오랜만에 청약시장이 후끈 달아오를 전망이다.

15일 부동산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 조사에 따르면 3월 전국 분양 예정 아파트(주상복합, 도시형생활주택 포함)는 총 34곳 1만5천7백81가구로 확인됐다. 지난 10월(2만6천5백44가구)이후 월별로는 4개월만에 최대 분양 물량으로, 수도권뿐 아니라 지방 곳곳에서도 신규 분양이 예고돼 있다.

특히 공공기관의 신규 분양이 3월 이후에 본격적으로 나올 예정으로 3월에는 SH공사에서 공급하는 서울 주요 택지지구(강일2, 천왕, 마천, 신정3) 분양이 눈길을 끈다.

또 전년동기 대비 수도권은 물량이 감소한 반면 지방5대광역시, 지방중소도시는 오히려 증가했다. 이는 최근 지방에서 미분양 감소 및 전세가 상승이 두드러지면서 시장 상황이 나아졌다는 판단하에 건설업체들이 신규 분양을 서둘러 내놓는 것으로 보인다.

권역별 분양단지를 살펴보면 수도권은 재개발(왕십리뉴타운, 옥수12구역, 불광4구역)이 눈에 띄고 지방은 신도시(부산 정관, 전남 남악, 충남 내포) 내 신규단지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울 - 물량 적지만 택지지구 내 물량에 눈길=SH공사는 2월말 강동구 강일2지구, 구로구 천왕지구, 송파구 마천지구, 양천구 신정3지구의 입주자모집공고를 발표할 예정이다.

본격적인 청약은 3월 중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각 지구 별로 강일2지구는 1~3단지에서 94가구, 천왕지구는 2단지 7가구, 마천지구는 1~2단지 1백13가구, 신정3지구 1~3단지 1백92가구의 일반분양을 공급한다. 모두 전용면적 114㎡이기 때문에 청약예금 통장을 사용해야 한다.

서울에 찾아보기 힘든 택지지구 물량이여서 청약자들의 관심은 높은 편이다. 다만 전용면적 114㎡으로 수요층이 두텁지 않아 중소형아파트보다는 경쟁이 다소 낮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까지 일반분양이 3월에 계획된 왕십리뉴타운 2구역(텐즈힐)은 서울 청약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현대산업개발, 삼성물산, GS건설, 대림산업 등 4개의 대형 건설사가 공동으로 사업을 진행해 인기가 더 높다. 1천1백48가구 중 80~195㎡ 5백10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왕십리뉴타운은 뛰어난 교통환 경을 갖추고 있다. 현재 3개 노선(2,5,중앙선)이 지나는 왕십리역과 2,6호선 신당역 등 다양한 지하철 노선과 서울 각 지역으로 이동하는 버스노선도 풍부하다. 특히 2구역은 북쪽에는 청계천이 흐르고, 이마트(청계천점)와 홈플러스(동대문점) 등 대형마트가 인접해 주거환경도 좋다.

삼성물산은 성동구 옥수동 500번지 옥수12구역을 재개발해 1천8백21가구 중 147~172㎡ 9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모델하우스 오픈이 3월 4일로 예정돼 있다.

옥수12구역은 부지가 높은 곳에 위치해 동과 층에 따라 한강조망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그러나 일반분양 물량은 전체 가구의 5%정도 밖에 되지 않아 저층 배정이 확정적인 상태. 서울지하철 3호선 금호역과 옥수역이 모두 걸어서 10분 거리며, 동호대교와 강변북로 등의 주요 도로가 인접해 서울 강남권 이동도 수월한 편. 또한 인근에 응봉공원과 남산공원이 있어 주변 녹지율이 높다.

강서구 가양동 52의 1번지에 GS건설이 7백80가구 중 6백99가구를 3월 분양할 계획이다. 일부 동·층에 따라 북동쪽으로 한강 조망권이 확보된다. 서울지하철 9호선 가양역과 양천향교역이 모두 걸어서 10분 거리며, 홈플러스(가양점)가 단지 바로 옆에 위치해 이용이 쉽다.

포스코건설은 성동구 행당동 155의 1번지 일대에 주상복합아파트 113~193㎡ 4백95가구를 공급 예정이다. 사업부지는 한양대 앞에 위치한 곳으로 서울지하철 2,5호선과 중앙선 전철 환승 구간인 왕십리역을 걸어서 5~10분이면 이용할 수 있다. 또, 2호선 한양대역 역시 걸어서 5분거리다. 부지 남쪽으로 높은 건물이 없기 때문에 중랑천 조망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차량으로 5분정도면 서울숲을 이용할 수 있다.

롯데건설은 은평구 불광동 550번지 불광4구역 재개발을 통해 5백88가구 중 83~169㎡ 46가구를 3월 일반분양할 예정이다. 서울지하철 3, 6호선 환승역인 불광역이 걸어서 5분거리기 때문에 대중교통과 주변 상권 이용이 편리하다. 북동쪽에는 북한산이 펼쳐져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 신도시 및 경기 - 소사벌지구 첫 분양단지 눈길=한라건설과 반도건설이 한강신도시에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한라건설은 Ac-12블록 130~155㎡ 8백57가구를 분양 예정이다. 이 단지는 한강신도시에서도 가장 북동쪽에 위치해 동, 층에 따라 한강 조망도 가능하다. 48번 국도가 인접해 다른 블록보다 교통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Aa-9블록에는 반도건설이 80㎡ 1천4백96가구의 대단지를 분양한다. Aa-9블록 역시 신도시에서도 동쪽에 위치하고 초등학교, 고등학교 부지가 단지와 인접해 조성된다. 또 공원이 남쪽에 들어서기 때문에 운동, 산책 등의 여가시간을 즐길 수 있다.

평택시 소사벌지구 내 첫 분양이 3월에 시작될 예정이다.

효성은 소사벌지구 B-4블록에 110㎡ 1천58가구를 3월초 분양할 계획. 전가구 전용면적 85㎡이하 물량으로만 이뤄져 전세가 상승으로 고민 중인 실수요자들이 관심을 가져 볼 만 하다. 소사벌지구는 평택시청에서 북쪽으로 680m 거리에 조성된 302만4천㎡ 규모의 택지개발지구다. 총 1만5천5백여가구가 조성될 예정. 이 중 B-4블록은 지구 내에서도 남쪽에 위치하고 단지 옆으로 학교 부지가 계획돼 있다. 또 도로 맞은 편 기존 주거지역과 인접해 있으며 경부선 전철 평택역이 차량으로 7~10분 거리.

화성시 반월동 252번지에 GS건설이 전용면적 85㎡이하 4백29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수원시 망포동, 용인시 서천동 경계에 들어선다. 동쪽에는 삼성전자공장, 남동쪽에는 화성 동탄1신도시가 조성돼 있다. 학군은 기산초등, 기산중 등을 통학할 수 있고 롯데마트(화성점)도 인근에 위치한다. 영통~병점간 도로를 통해 추후 분당선 연장구간(2013년 말 완전 개통 예정) 이용이 편리해 질 것으로 보인다.

▶지방 - 지방 신도시 분양 눈여겨 볼 만=롯데건설은 부산 북구 화명동 화명주공 재건축단지 2차 분양을 준비 중이다. 5천2백39가구 중 109~201㎡ 1천4백5가구가 일반분양된다. 2009년에 분양한 1차(9백31가구)에 이어서 추가로 분양 물량이다,

부산지하철 2호선 수정역이 도보 2분 거리인 초역세권 단지다. 단지 동쪽에는 금곡산이 위치하고 서쪽에는 낙동강이 흘러 주거환경도 쾌적한 편. 일반분양 2차분은 주로 1차분 뒤편으로 동호수가 배치돼 있어 대부분 단지에서 금정산 조망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입주는 2012년 6월 예정. 분양가는 앞서 분양한 1차 분양가(3.3㎡당 7백42만~9백12만원)와 비슷하게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동원개발은 정관신도시 A-20블록에 전용면적 85㎡이하로 구성된 1천40가구 대단지를 분양한다. 공급면적은 81㎡ 5백60가구, 100㎡ 4백80가구. 최근 부산 분양시장은 수요가 따라주는 중소형아파트로 인기가 높아 특히 이 단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밖에 롯데건설도 부산 정관신도시 A-10블록에 127~187㎡ 9백11가구를 분양한다. A-10블록은 신청초등, 신정중, 신정고 등의 학군과 밀집해 있으며 롯데캐슬 1차 단지와 마주보고 있다. 동쪽으로 좌광천이 지나고 있어 조망이 가능. 신도시 중심에 위치한 홈플러스(부산정관점)가 올해 1월에 오픈돼 대형 편의시설 이용도 편리해졌다.

현대산업개발은 울산 동구 전하동 643의 1번지 일산아파트2지구 재건축을 통해 9백91가구 중 97~145㎡ 2백30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서쪽에 염포산이 위치하고 동쪽에 동해바다가 펼쳐져 있다. 이 지역은 현대중공업 근로자 수요가 대부분으로 학군(일산초등, 명덕초등, 미포초등, 일산중, 명덕여중 , 울산생활과학고 등), 편의시설(현대백화점, 동울산종합시장, 울산대병원 등) 등이 이미 잘 갖춰져 있다.

전남 무안군 남악신도시 23블록에 109~117㎡ 3백95가구가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시공사는 세영종합건설. 신도시 중심부에 위치하며 남악중, 남악고가 걸어서 3분거리다. 전남도청 등 공공청사와 가깝기 때문에 공무원 등 기관 근로 청약자들이 관심을 가져 볼 만하다.

충남 홍성군 홍북면 내포신도시 RM12블록에는 롯데건설이 96~113㎡ 8백85가구를 분양한다. 내포신도시로 이전하는 충남도청, 경찰청, 교육청 공무원들에게 우선 특별분양하고 나머지 물량을 일반인들에게 공급할 계획이다. 내포신도시는 올해 첫 분양물량을 내놓는 곳으로 21, 40, 45번 국도, 609번 지방도가 신도시 주변을 지나고 있다. 서쪽에는 수암산, 용봉산, 동쪽에는 금마천이 지나 배산임수의 주거지역을 조성하게 된다.

<강주남 기자 @nk3507> namk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TEZENIS Show - Drive In'
    'TEZENIS Show - Drive In'
  • 'Wow!! 여름이다'
    'Wow!! 여름이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