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휴대폰
  • LG 옵티머스 블랙…팝아트 거장과 제휴…마케팅 본격화

  • 기사입력 2011-02-10 14: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전자가 팝아트의 거장 ‘키스 해링(Keith Haring)’과 손잡고 현존하는 스마트폰 가운데 가장 밝은 화면을 자랑하는 스마트폰 ‘옵티머스 블랙’ 마케팅에 본격 돌입했다.

LG전자는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obile World Congress 2011)’에서 ‘옵티머스 블랙 키스해링 에디션’을 처음 공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옵티머스 블랙(Optimus Black)’의 뒷면 케이스에 키스 해링의 작품이 담기는 방식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5종의 디자인을 선보이며, 이후 2개의 작품을 최종 선정해 출시한다.

‘옵티머스 블랙’은 혁신적인 모바일 및 디스플레이 기술과 디자인 경쟁력을 집약한 LG스마트폰의 야심작이다. 밝기와 절전 성능을 대폭 개선한 ‘노바(NOVA)’ LCD 디스플레이를 탑재, 업계 최초로 700니트(nit, 휘도 단위)의 밝은 화질을 구현, 야외 시인성도 탁월하다.

‘옵티머스 블랙’은 측면 두께가 6밀리미터, 가장 두꺼운 부분도 9.2밀리미터에 불과하고, 무게도 109그램 수준이다.

LG전자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된 디자인과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새로운 시도를 지속하는 등 트렌드를 주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대연 기자/sonamu@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