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한국 오케스트라와 협연…색다른 선물”

  • 기사입력 2011-01-11 11: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스팅 6년만에 내한 공연

6년 만에 다시 한국을 찾은 스팅(Stingㆍ60)이 11일 내한공연에 앞서 국내 연주자들과의 협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스팅은 10일 오전 서울 광장동 W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너무 오랜만에 찾아와 한국 팬들에게 미안하다”며 “하지만 이번엔 색다른 선물을 가지고 왔다. 지금까지 유럽과 미국에서 오케스트라와 80여회 협연을 했는데 한국을 아시아의 첫 출발점으로 정했다. 기대가 크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특히 흥미로운 점은 한국의 음악인들과 연주한다는 것이다. 한국의 연주자들이 매우 훌륭하다는 이야기는 익히 들어 알고 있다”며 “오케스트라로서도 새로운 도전이 될 이번 공연은 완벽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스팅의 새 앨범 ‘심포닉시티스(Symphonicities)’ 발매 기념 월드투어로, 음악 콘셉트에 맞춰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와 협연한다. 열 번째 앨범인 ‘심포닉시티즈’에는 스팅이 ‘더 폴리스’ 시절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히트곡들을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재편곡해 수록했다.

홍동희 기자/ mystar@heraldcorp.com
사진=박현구 기자/ phk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