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홈경기 보고 U20 결승전 거리응원까지’, 성남FC가 준비한 '축구의 밤'

  • 기사입력 2019-06-14 10: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성남FC]

[헤럴드경제 스포츠팀=노진규 기자] 성남FC가 팬들을 위한 '축구의 밤'을 준비한다.

성남은 15일 오후 7시 성남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16라운드 경남FC와의 홈경기를 치른다. 2주간의 휴식기를 마친 성남은 전지훈련을 통해 팀을 재정비했다. 이번 경기에서 반드시 승점 3점을 획득해 상위 도약의 발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경남전 후에는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 대한민국과 우크라이나의 경기 거리응원이 야탑역 중앙광장에서 펼쳐진다. 사전행사로 오후 11시부터 약 1시간 여 동안 성남문화재단 공연팀의 공연이 진행되며 이후 자유롭게 경기를 시청하며 응원을 즐길 수 있다.

남자 대표팀 사상 첫 FIFA 국제대회 결승전에 진출한 대한민국의 우승을 기원함과 동시에 성남의 미래 박태준을 응원하기 위해 시민들이 모일 것으로 기대된다. 성남 유스 풍생고를 거친 박태준은 이번 대회 3경기에 출전, 대표팀 중원에서 맹활약중이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