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고속도로교통상황, 느릿느릿 거북이걸음에도 '이점' 있다?

  • 기사입력 2018-09-25 12: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속도로 교통상황, 귀경 전쟁 시작…통행료는 오늘(25일)까지 무료

이미지중앙

(사진=YTN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최민호 기자] 고속도로 교통상황이 정체 국면을 맞고 있다.

추석 연휴 넷째 날인 25일, 명절을 쇤 이들이 귀경을 시작하며 고속도로 교통상황이 혼잡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가 파악한 고속도로 교통상황에 따르면 이날 많은 이들이 고속도로를 이용해 수도권으로 들어오며 교통상황 역시 정체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이점도 한 가지 있다. 이날까지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는 것이다.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는 기간은 23일부터 25일까지 총 3일. 이 기간에는 고속도로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통행료 면제 대상은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재정고속도로뿐만 아니라 인천공항고속도로 등 18개 민자고속도로를 포함한다.

무료로 이용 방법도 간단하다. 평상시와 같이 통행권을 뽑아 도착 요금소에 제출하기만 하면 된다. 하이패스 차로를 이용하는 차량은 단말기에 카드를 넣고 전원을 켠 상태로 통과하면 된다. 이렇게 하면 일반 차로는 현장에서 통행료를 0원 처리하며 하이패스 차로는 단말기를 통해 통행료가 0원으로 처리됐다는 안내를 전해준다.

다만 광주광역시 제2순환도로, 대전광역시 갑천고속화도로, 대구광역시 범안로와 앞산터널은 통행료 면제 도로에서 제외되니 미리 알아두고 이용할 필요가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