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트로트 가수 진해성, 김흥국·금잔디·송가인 등과 함께 평창 동계 올림픽 로고송 참여

  • 기사입력 2018-01-12 16: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평창 동계 올림픽 로고송 녹음 현장.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가수 진해성이 2월 9일부터 시작되는 평창 동계 올림픽의 로고송 재능기부에 참여했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평창 동계 올림픽 성공 기원을 위해 트로트 가수들이 재능기부를 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미 녹음은 끝마쳤고 좋은 마음으로 다들 모여 현장 분위기는 매우 훈훈했다”고 전했다.

해당 녹음에는 트로트 가수 진해성 외에도 김흥국(대한가수협회장), 금잔디, 송가인 등 다수의 가수들이 함께 했다.

진해성은 지난 8월 발표한 신곡 ‘사랑 반 눈물 반’으로 떠오르는 신예 트로트 가수로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에는 전국의 가요제에서도 신곡 ‘사랑 반 눈물 반’으로 참가하는 사람이 늘어나는 등 뜨거운 반응으로 주목 받고 있다.

한편 진해성은 지역별 노래교실, 라디오, 가요무대, 전국노래자랑, 인터뷰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