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아나운서 음주운전, 실명 안 나온 까닭

  • 2017-09-14 11:51|김수정 기자
-아나운서 음주운전 뺑소니가 더 충격적
이미지중앙

아나운서 음주운전=YTN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아나운서 음주운전이 대중에 충격을 전했다. 해당 아나운서는 음주운전은 사고 후 달아나기까지 했다.

14일 종합편성채널 전직 여성 아나운서가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낸 뒤 도주했다가 잡혔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전 종편 아나운서 A(24) 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등으로 불구속 입건한 상태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13일 새벽 1시, 서울 강남구 관세청사거리에서 신호를 위반해 오토바이 운전자 B 씨를 들이받은 뒤 200m를 달아났다. 당시 당시 A 씨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175%였다.

A씨는 현재 종편채널에서 퇴사한 상태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