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비정상’ 송지효, 편견타파…알베르토 “이탈리아男, 자유연애 후 결혼 후 보수적”

  • 기사입력 2016-10-25 00: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문화팀] 배우 송지효가 이탈리아 남자에 대한 편견을 바로잡았다.

24일 방송한 JTBC ‘비정상회담’에 게스트로 출연한 송지효는 “배우자의 바람을 한 번은 용서 할 수 있는 나, 비정상인가요?”라는 안건을 상정했다.

이날 이탈리아 남자 알베르토는 비정상의 입장에서 이야기했다. 이에 송지효는 “이탈리아 알베르토가 이걸 눌렀다는 게 의아하다. 민족이랑 상관없는 건가?”라고 물었다. 송지효는 계속해서 부연설명 없이 “나라의 성향과는 상관이 없는 건가?”라고 되물었다.

이에 알베르토는 “잘 모르시는 것 같다. 오히려 이탈리아 사람들이 결혼 전 자유로운 연애 생활을 하다가 결혼 하고 나선 되게 보수적이다”라고 말해 송지효를 놀라게 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