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나르샤, 훈남 남편 공개 "오늘 밤 세이셸로 출발"

  • 기사입력 2016-10-01 14: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나르샤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문화팀]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훈남 남편을 공개했다.

나르샤는 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밤에 출발합니다. 맘이 뒤숭숭해서 간밤에 잠을 설쳤더니 둘 다 얼굴은 말이 아니지만 감사한 마음 가득 안고 잘 다녀오겠습니다. 예쁜 모습 가득 가득 담아올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화장기 하나 없는 민낯의 나르샤와 남편의 모습이 담겨 있다. 결혼을 앞둔 두 사람의 모습에서 행복한 분위기가 물신 느껴져 눈길을 끌고 있다.

앞서 나르샤는 소속사를 통해 결혼 소식을 전했다. 나르샤의 예비신랑은 동갑내기 패션사업가로 서로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진지한 만남을 이어온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나르샤는 이날 세이셸로 출국해 현지에서 조용한 예식을 올린 후 신혼 여행을 보내고 돌아올 예정이다.

소속사는 "결혼 후에도 변함없이 가수 활동을 포함해 다방면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며 "평생을 함께 할 두 사람에게 많은 사랑과 축복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